로그인
번호
제목
(정열) Top_스타일리스트 소장품, Pants_Beslow, Hat_Romantic Crown (철종) Top, Pants, Scarf_스타일리스트 소장품 # 또 다른 시작, 너무 다른 결과 추석 연휴 직전에 십센치를 인터뷰했다. 십센치는 명절 전에 만나고 싶다는 에디터의 요청을 들어주는 대신, 고향에 내려가야 하니 오전에 인터뷰를 시작했으면 좋겠다며 양해를 구했다. 권정열과 윤철종은 둘 다 경상북도 구미가 고향이다. 고등학교 선후배 사이로 만나, 밴드해령을 결성하고 대구에서 주로 공연했다. 10년도 넘은 일이다. 십센치는 군 제대 후에 시작했...  
The Essence 10cm # 배신자들 2016년 여름에서 가을로 넘어가는 때, 십센치의 권정열과 윤철종은 어떤 사정을 안은 채 살고 있을까. 매년 돌아오는 십센치의 공식 기념일인 ‘텐텐절(10월 10일)’을 한 달 앞둔 시점에서, 팬을 위한 이벤트와 함께 두 사람에게 숙제처럼 남아있는 일. 바로 2016년 10월 10일에 맞춰 발매해야 할 신곡 작업이었다. 지난 4월, 꽃피는 계절을 모두가 당연하게 찬양하고 있을 때, 십센치는 ‘봄이 그렇게도 좋냐 멍청이들아’라는 뒤틀리고도 심술궂은 심보를 너무나도 달콤하게 노래하며 계절 ...  
F.OUND X 뮤지션리그 Saltnpaper # Sincerely 두 번째 만남이다. <파운드 매거진>은 작년, 눈바람 날리던 계절에 그를 인터뷰했다. 이후 1년 6개월이란 시간 동안 그는 <One Heart> <잘 자 + Island> <Awe Fin>이라는 세 장의 앨범을 발표했고, 지난 늦봄엔 여덟 곡을 꽉꽉 눌러 담은 EP 앨범 <Spin>까지 완성했다. 미국에서 태어나 1990년대 록과 힙합을 들으며 자란 10대 시절의 ‘마이클 윤민 킴’, 에픽하이를 중심으로 이루어진 힙합 크루 맵더소울의 멤버 ‘MYK’, 원맨밴드로서의 정체성을 지닌 ‘솔튼페이...  
Her Yoon, Sukhwa 지난 3월, 윤석화는 마리아 칼라스로 무대에 올랐다. 1998년 배우에게 최연소 이해랑 연극상을 선사한 작품 <마스터 클래스>는 윤석화의 데뷔 40주년을 맞아 다시 제 역할의 주인을 찾아갔다. 9월 27일부터 10월 16일까지 <마스터 클래스>는 앵콜 공연으로 또 한 번 돌아온다. ‘또’이면서도 ‘마지막’이다. 윤석화는 이 공연을 끝으로 <마스터 클래스>는 더 하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너무나 닮은 마리아 칼라스와 윤석화, 둘에게 예술은 삶을 살아가는 태도이자 목적이다. 윤석화를 만나기로 한 날, 비가...  
Novelty Baauer 뮤지션에 관한 가장 강력한 찬사이자, 한편으론 ‘넘어야 할 산’이기도 했던 <Harlem Shake>는 유튜브를 통해 전 세계를 흔들었던 바우어(Baauer)의 싱글 앨범이다. 데뷔 1년 만에 빌보드 싱글 차트 1위에 오른 바우어는 2016년 3월, 첫 정규 앨범 <Aa>를 발표하며 자신이 가진 음악적 정체성 위에 새로운 실험을 쌓아올렸다. 2016월드디제이페스티벌에 참가해 처음으로 한국에서 공연한 바우어를, 지난밤 무대에서 내려온 지 12시간도 채 되지 않았을 때 만났다. # Aa 어제 자정에 무대에 올라갔죠? 어땠어요...  
If Not Now, When? Bae, Sungwoo # 가까이, 더 가까이 인터뷰가 있는 그 날도, 배성우는 연극 연습이 예정돼 있었다. 인터뷰 날짜를 기준으로 약 2주 뒤 연극 <클로저> 무대에 오르기 때문이었다. 네 명의 주인공이 복잡 미묘한 감정의 실타래로, 사랑과 상처의 그물로 얽히고 설키는 <클로저>의 서사엔 지극히 개인적이라서, 정확히 보편적일 수밖에 없는 우리의 삶이 통째 들어차 있다. 벌써 여섯 번째, <클로저>에서 치과 의사 ‘래리’ 역을 맡아 막바지 연습 중인 배성우를 포털 사이트에 검색하면 <클로저>와 함...  
The Shining Girls 볼빨간 사춘기 ‘하늘만큼 땅만큼 사랑해’ 대신 ‘우주를 줄만큼’ 사랑한다고 고백하고, 누군가를 좋아하는 마음을 ‘넌 나의 초콜릿~ 초콜릿~’으로 노래한다. 지난 8월에 발매된 풀 앨범 <Red Planet>은 하프앨범 <Red Ickle>에 이어, 더욱더 깊어진 감성으로 볼빨간사춘기의 솔직하고 당찬 매력이 가득 담겨있다. 신인이지만 그녀들의 음악 실력은 단 두 장의 앨범만으로도 각인시키기에 충분했다. 재치 있는 가사, 친숙한 멜로디, 독특한 보컬 등 어느 것 하나 빠지지 않는 볼빨간사춘기의 음악은 ...  
Pioneer of Techno Derrick May 데릭 메이(Derrick May)가 첫 내한 공연을 위해 한국을 찾았다. 데릭 메이는 1980년대 초중반 테크노를 시작한 프로듀서이자 뮤지션이다. 1987년에 발매된 싱글 <Strings Of Life>를 비롯한 그의 음악은 당대 활동하고 있는 프로듀서들에게 귀감이 되고 있다. 최근에는 세계 각 지역에서 디제잉 퍼포먼스를 선보이고, 자신의 음반 레이블인 트랜스매트 레코즈(Transmat Records)를 통해서 재능있는 아티스트를 발굴하는 등 20년이 넘게 음악에 대한 열정을 보여주고 있다. 인터뷰는 ‘2016 ...  
The Essence 10cm # 배신자들 2016년 여름에서 가을로 넘어가는 때, 십센치의 권정열과 윤철종은 어떤 사정을 안은 채 살고 있을까. 매년 돌아오는 십센치의 공식 기념일인 ‘텐텐절(10월 10일)’을 한 달 앞둔 시점에서, 팬을 위한 이벤트와 함께 두 사람에게 숙제처럼 남아있는 일. 바로 2016년 10월 10일에 맞춰 발매해야 할 신곡 작업이었다. 지난 4월, 꽃피는 계절을 모두가 당연하게 찬양하고 있을 때, 십센치는 ‘봄이 그렇게도 좋냐 멍청이들아’라는 뒤틀리고도 심술궂은 심보를 너무나도 달콤하게 노래하며 계절 ...  
F.OUND X 뮤지션리그 Saltnpaper # Sincerely 두 번째 만남이다. <파운드 매거진>은 작년, 눈바람 날리던 계절에 그를 인터뷰했다. 이후 1년 6개월이란 시간 동안 그는 <One Heart> <잘 자 + Island> <Awe Fin>이라는 세 장의 앨범을 발표했고, 지난 늦봄엔 여덟 곡을 꽉꽉 눌러 담은 EP 앨범 <Spin>까지 완성했다. 미국에서 태어나 1990년대 록과 힙합을 들으며 자란 10대 시절의 ‘마이클 윤민 킴’, 에픽하이를 중심으로 이루어진 힙합 크루 맵더소울의 멤버 ‘MYK’, 원맨밴드로서의 정체성을 지닌 ‘솔튼페이...  
Her Yoon, Sukhwa 지난 3월, 윤석화는 마리아 칼라스로 무대에 올랐다. 1998년 배우에게 최연소 이해랑 연극상을 선사한 작품 <마스터 클래스>는 윤석화의 데뷔 40주년을 맞아 다시 제 역할의 주인을 찾아갔다. 9월 27일부터 10월 16일까지 <마스터 클래스>는 앵콜 공연으로 또 한 번 돌아온다. ‘또’이면서도 ‘마지막’이다. 윤석화는 이 공연을 끝으로 <마스터 클래스>는 더 하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너무나 닮은 마리아 칼라스와 윤석화, 둘에게 예술은 삶을 살아가는 태도이자 목적이다. 윤석화를 만나기로 한 날, 비가...  
If Not Now, When? Bae, Sungwoo # 가까이, 더 가까이 인터뷰가 있는 그 날도, 배성우는 연극 연습이 예정돼 있었다. 인터뷰 날짜를 기준으로 약 2주 뒤 연극 <클로저> 무대에 오르기 때문이었다. 네 명의 주인공이 복잡 미묘한 감정의 실타래로, 사랑과 상처의 그물로 얽히고 설키는 <클로저>의 서사엔 지극히 개인적이라서, 정확히 보편적일 수밖에 없는 우리의 삶이 통째 들어차 있다. 벌써 여섯 번째, <클로저>에서 치과 의사 ‘래리’ 역을 맡아 막바지 연습 중인 배성우를 포털 사이트에 검색하면 <클로저>와 함...  
The Shining Girls 볼빨간 사춘기 ‘하늘만큼 땅만큼 사랑해’ 대신 ‘우주를 줄만큼’ 사랑한다고 고백하고, 누군가를 좋아하는 마음을 ‘넌 나의 초콜릿~ 초콜릿~’으로 노래한다. 지난 8월에 발매된 풀 앨범 <Red Planet>은 하프앨범 <Red Ickle>에 이어, 더욱더 깊어진 감성으로 볼빨간사춘기의 솔직하고 당찬 매력이 가득 담겨있다. 신인이지만 그녀들의 음악 실력은 단 두 장의 앨범만으로도 각인시키기에 충분했다. 재치 있는 가사, 친숙한 멜로디, 독특한 보컬 등 어느 것 하나 빠지지 않는 볼빨간사춘기의 음악은 ...  
Pioneer of Techno Derrick May 데릭 메이(Derrick May)가 첫 내한 공연을 위해 한국을 찾았다. 데릭 메이는 1980년대 초중반 테크노를 시작한 프로듀서이자 뮤지션이다. 1987년에 발매된 싱글 <Strings Of Life>를 비롯한 그의 음악은 당대 활동하고 있는 프로듀서들에게 귀감이 되고 있다. 최근에는 세계 각 지역에서 디제잉 퍼포먼스를 선보이고, 자신의 음반 레이블인 트랜스매트 레코즈(Transmat Records)를 통해서 재능있는 아티스트를 발굴하는 등 20년이 넘게 음악에 대한 열정을 보여주고 있다. 인터뷰는 ‘2016 ...  
모델로서 많이 받는 질문 중 하나가, ‘기억에 남는 쇼’죠? 에르메스(Hermes) 쇼가 딱 그랬어요. 제가 모델이긴 하지만, 그것까지 할 줄은 몰랐거든요. 보통 패션쇼 하면 이상하게 치장한 사람들 되게 많이 오고, 음악도 시끌벅적하고 그렇거든요? 그런데 에르메스 쇼는 노신사 분들이 많이 왔고, 잔잔한 음악이 깔린 무드로 진행됐어요. 그리고 무엇보다도 일단, 에르메스니까요. (웃음) 그래서 제일 기억에 남아요. 아, 최근에 에르메스에서 박성진 동상도 만들어줬어요. 시드니에서 전시할 예정이래요. 그래서 25일엔 시드니...  
말만이 아닌 진실 Park, Sungjin 박성진의 이전 인터뷰를 찾아 읽으면 읽을수록 머릿속에 번식하는 건 물음표뿐이었다. ‘해외에 진출해 성공한 한국 모델’ ‘동양 모델을 기용한 적 없는 브랜드 쇼 참가’ ‘모델스닷컴 선정 세계 모델 랭킹 27위’란 이력 앞엔 모두 ‘최초’라는 수식이 붙는다. 이 몇 가지 객관적 사실에, ‘늘 자신만만한 태도’ ‘직설적인 성격’ ‘외모부터 쿨한 아시아인의 전형’이라는 주관적 잣대들을 더한다고 해도, 박성진에 대한 최소한의 단서 사이를 가로지를 뿐이었다. 대사나 노래로 감정을...  
F.OUND X 뮤지션리그 Tarin 기타를 치며, 일상의 감성을 노래하는 타린을 만났다. 언제, 어디서 들어도 좋은 노래를 부르고 싶다는 그녀는 언제, 어디서 만나도 기분 좋을 만한 웃음을 가지고 있었다. 그런 모습, 그런 마음으로 부르는 노래, 타린이 9월 뮤지션리그 인터뷰의 주인공이다. 네이버뮤직 뮤지션리그 바로가기 > http://music.naver.com/musicianLeague/contents/list.nhn Top, Skirt, Accessories_스타일리스트 소장품 / Shoes_Drmartens 가장 최근에 공개된 곡이 ‘언젠가 시들어가는’이에요. 모두가 신나게 여름을...  
Back To The Middle Ki, Taeyoung # Our Blues Song 기태영은 다작하는 배우는 아니다. 자신만의 기준으로 신중하게 작품을 선택하기 때문이다. 올 가을 개봉을 앞둔 이무영 감독의 <한강블루스>는 그런 기태영이 선택한 영화다. 시나리오를 받아 들고 출연 결정을 내리기까진 긴 시간이 걸리지 않았다. 제19회 부산국제영화제 파노라마 부문 초청작이기도 한 <한강블루스>의 포스터엔, 천주교 사제복을 입고 한강 물에 뛰어든 눈 감은 기태영이 있다. 주류보단 비주류의 편에 서서, 인간의 가장 어두운 이야기를 관객 앞에 ...  
Untitled Big Baby Driver Trio # 1+2 = bbd TRIO 2011년, 드라마 <신사의 품격> <상속자들> 등의 드라마 OST에 참여했던 빅베이비드라이버 최새봄이 주축이 되어 밴드를 만들었다. 이름은 빅베이비드라이버 트리오(이하 비비디 트리오). 아톰북 시절 함께 했던 백옥성이 베이스를 맡고, 비둘기 우유의 드러머이기도 한 이용준이 합류하여 트리오를 완성했다. 결성한지 5년 만, 지난 7월 정규 1집 <bbdTRIO>가 발매됐다. 서로 비슷하면서도 다른 세 사람이 만나 탄생한 음악은 그들의 자화상에 가깝다. 그들은 음악을 ...  
A Pure Person Pure, Kim 퓨어킴을 한번 쯤 만나보고 싶다고 생각한 건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였다. 빨간 원피스를 입고 관능적으로 자신의 음악을 소개하는 모습에서 다른 솔로여성 뮤지션에게서는 찾아볼 수 없는 묘한 매력을 가지고 있었기 때문이다. 대개 엉뚱하다거나 4차원이라고 불리는 사람들은 자기만의 세계를 가진 경우가 많은데, 퓨어킴이 그랬다. 하지만 TV가 아닌 현실에서 그녀의 이야기를 들으면 들을수록 단순히 4차원, 엉뚱하다고 표현하기엔 뭔가 부족했다. 그녀는 의외로 ‘진지’했고 꽤 ‘재미’있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