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은 활동하지 않은 문샤이너스의 스윗핱- 

BORI 버전도 재밌네요. 




-



내마음을 사정없이 흔들어대던
내 앞의 그대는 누구야
봄바람에 날리듯 살랑 거리는
그대의 치맛자락이 내게 미소짓네

그대의 이름을 불러봐도 될까
그대의 몸짓을 바라보네
내 안의 무언가가 무너짐을 느낄때
기적의 순간은 스치듯 지나가네

나의 눈동자는 그댈 향하네
분홍빛 입술의 향기가 깃들 때
오늘 밤 그 거리에서 나를 맞이해줘
한밤의 열기 속에서 함께 머물고 싶어
그대를 가지고 싶어

고요한 달빛 아래 반짝거리던
그대의 눈웃음이 참 좋아
지그시 눈 감고 그댈 느끼고 싶어
나를 그대안의 세계로 이끌어줘

나는 또 사랑에 빠져들고 말았어
다른건 생각도 할수 없어
내안의 무언가가 무너짐을 느낄때
기적의 순간은 스치듯 지나가네 

나의 눈동자는 그댈 향하네 
분홍빛 입술의 향기가 깃들 때
오늘 밤 그 거리에서 나를 맞이해줘
한밤의 열기속에서 함께 머물고 싶어
그대를 가지고 싶어


고요한 달빛 아래 반짝거리던
그대의 눈웃음이 참 좋아
지그시 눈 감고 그댈 느끼고 싶어 
나를 그대 안의 세계로 이끌어줘 

나의 눈동자는 그댈 향하네 
분홍빛 입술의 향기가 깃들때
오늘 밤 그 거리에서 나를 맞이해줘
한밤의 열기속에서 함께 머물고 싶어
그대를 가지고 싶어 


오늘밤 그 거리에서 나를 맞이해줘
한밤의 열기속에서 함께 머물고 싶어
그대를 가지고 싶어~